"Scoots"로도 알려진 Lucy양

7개월 된 강아지인 Lucy는 스캔하는 동안 피곤한 상태였습니다. 하루를 보낸 후 어느 날 저녁 늦게 Lucy는 오토만 위로 뛰어올라 눈을 붙일 준비를 했습니다. 그래서 Leo로 완벽하게 스캐닝할 수 있는 순간이 생겼습니다! 일반적으로 인간이 개 주위를 걷다가 밝은 빛이 있는 흥미 있는 물건을 들면 적어도 개가 고개를 들기 쉽게 유도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오늘 저녁에는 Lucy가 그야말로 너무 피곤해서 관심을 두지 못했습니다. Lucy는 고개를 숙이고 눈으로 스캐너를 따라갔습니다. 이 행운의 상황 덕분에 30초 동안 정지 상태가 유지되었으며, 모든 측면에서 3D 스캐닝을 할 수 있었습니다. 강아지 간식은 불필요했으며, 있었으면 아마도 움직임을 유발할 위험이 있을 수 있었습니다. 유일하게 제거한 데이터는 스캐닝 중에 몇 번 움직인 귀였습니다. 그러나 보정하기에 충분한 스캔 데이터가 캡처되었습니다. 수정이 필요한 한 가지 재미있는 색상 문제는 Lucy가 스캐너를 보고 있기 때문에 원시 텍스처 출력에서 반대 방향을 바라보고 있는 눈이었습니다. Adobe Photoshop은 그 결과로 초래된 .JPG 이미지에서 5분도 채 안 되어 눈의 방향을 수정했습니다.

스캐너: 
스캔 시간: 
30초
프로세싱 시간: 
1시간 이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