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tec Leo로 말을 스캔하고 예술 작품화하여 디지털 방식으로 전시

2021년 9월 9일

글: Loretta Marie Perera

다가오는 미술 전시회를 위해 일련의 말을 스캔하는 엄청난 작업을 맡은 스웨덴 예술가 Tove Kjellmark는 "대부분의 사람은 말을 스캔하는 것이 불가능하다고 말할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이어서 “아직 아무도 그것을 해본 적이 없습니다. 그래서 제가 하기로 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모든 크기의 말의 3D 데이터를 스캔하고 처리하는 데 중점을 둔 흥미진진한 새 예술 프로젝트.

개념

Kjellmark에게 있어 자신의 예술에 영감을 주는 것은 움직임을 캡처한다는 바로 그 아이디어입니다.

"저는 오랫동안 움직이는 몸을 스캔하는 것에 관심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것들은 제가 가장 만족하는 결과물입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

3D 스캐닝과 움직임 그 자체가 예술이라는 철학이 결합하면서 2022년 4월에 스톡홀름에서 "말, 로봇 그리고 측정 불가한 것"이라는 제목의 전시회가 열릴 계획입니다. 아이디어: 측정 가능성의 한계에 도전하고, 움직임의 유형성 그리고 인간, 말, 로봇 간의 상호작용 조사. 계획: 정지해 있는 말과 움직이는 말을 모두 스캔하고 그 결과로 예술 시리즈 창출.

이 예술가는 지금까지 말 10마리를 스캔했으며, 현재 다음 최종 목표에 가까이 다가가고 있습니다. 부분적으로 또는 전체적으로 크고 작은 조각품으로 3D 프린팅한 말들로 만든 조각품 컬렉션과 다양한 형태의 이러한 멋진 동물의 여러 형상 전시

스웨덴의 Artec 3D 파트너인 Scan 3D Innovations AB는 Kjellmark와 공동으로 작업하였으며, CEO인 Teddy Larsson은 스캐닝 및 교육을 도왔습니다. 그는 "Tove의 창의력은 조각품을 2D와 3D로 결합하는 데 바탕을 두고 있으며 사용 편의성과 품질을 고려하여 그녀가 사용하고 있는 도구는 Artec 스캐너입니다. 그녀는 이 덕분에 필요한 결과를 얻고 있으며, 이것이 애초에 우리가 공동 작업을 시작한 이유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아무리 빠르고 매끄럽더라도 말을 스캔하는 것은 혼자 할 수 있는 일이 아닙니다.

말을 스캔하는 방법

몸집도 크고 종종 가만히 있지 못 하는 이 동물을 다룰 때 성공적인 스캐닝을 위해 몇 가지 요소를 고려해야 했습니다.

Kjellmark는 "스캐닝이 더 쉽도록 항상 말의 갈기를 땋습니다”라고 스캐너가 확실히 그렇게 할 수 있었지만 갈기의 섬세한 디테일을 캡처하는 것이 이 프로젝트에 필수적인 것은 아니었다고 지적하며 말했습니다.

다음으로 말의 자연스러운 움직임은 꼬리를 가볍게 치는 것부터 뒷발로 서는 것까지 다양합니다. 여기에서는 조련사와 긴밀히 협력해야 합니다. Kjellmark는 "조련사에게 말을 최대한 움직이지 않게 잡아달라고 요청합니다"라고 말이 기자재 주변에서 안전감을 느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설명했습니다.

그녀는 이어서 "말은 모든 것에 반응하기 때문에 스캐너 냄새를 조금 맡게 됩니다. 말은 번쩍이는 불빛에 약간 반응하지만, Leo에게는 문제가 되지 않았습니다. 정말 잘 작동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Leo를 사용한 무선 스캐닝을 통해 훨씬 더 쉽게 말을 스캔할 수 있습니다.

Artec Eva로 초기 스캐닝을 하는 동안 작지만 강력한 3D 스캐너의 깜박이는 불빛이 말을 괴롭혔습니다. 다음으로 Artec Leo를 사용해 보았는 데 이는 이상적인 솔루션임이 입증되었습니다. "Leo를 사용하면 깜박이는 소리나 플래시의 빈도가 높지 않습니다."라고 Larsson은 설명했습니다. 무선 및 온보드 처리를 통해 Leo는 모든 각도에서 말을 빠르고 정확하게 스캔할 수 있었습니다.

스캐닝 자체는 말의 머리에 대해 몇 초에서 몸 전체에 대해 몇 분까지 빠르게 완료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작업의 성격에도 불구하고 프로세스 자체는 매우 간단합니다.

Kjellmark는 "한쪽에서 시작하여 머리를 스캔하고 앞쪽을 캡처한 다음 다른 쪽으로 이동합니다. 모든 것이 계획대로 된다면, 4초 정도 걸리는 것 같습니다. 정말 빠릅니다!“라고 말햇습니다.

말 전체의 경우 키가 170~180cm에 가까운 아주 큰 말이라도 “가만히 서 있다는 조건에서” 1분도 안 되어 스캐닝을 완료할 수 있다면서 그녀는 웃었습니다.

그리고 일이 계획대로 진행되지 않을 경우 즉, 말이 움직여서 스캔을 중단하는 경우, 추적을 유지하면 원활하게 작업할 수 있다는 것이 입증되었으며, 이는 성급한 말을 다룰 때 특히 중요했습니다. 말이 움직이는 경우에도 스캐너는 이미 캡처한 지점을 식별한 다음 중단된 지점부터 선택할 수 있었습니다.

Kjellmark는 "환상적입니다. 스캐너는 정말 지능적이고 스마트합니다. 이렇게 빨리 스캔할 수 있을 줄은 정말 몰랐습니다!" 라고 말했습니다.

말의 움직임에도 불구하고 추적 지점을 통해 스캐닝을 빠르게 할 수 있었습니다.

전시회를 위해 Kjellmark는 여러 위치에서 만든 다양한 자세로 움직이는 말의 다양한 조각품을 조합해서 전시하고자 합니다. 여기에는 적어도 하나의 완전하고 완벽한 형태의 말도 있습니다. 이 말의 전체 데이터 캡처는 특히 움직임에 사용하기 위한 것입니다.

그녀는 "저는 한 마리의 특정한 말이 완벽하기를 원했습니다. "이를 위해 말을 두 번 스캔했습니다. 한 번은 머리를 제외한 모든 것을 스캔했고 머리는 별도로 스캔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스캐닝이 완료되면 데이터 전송 및 처리가 시작됩니다.

말을 처리하는 방법

Kellmark는 자신의 프로세스를 공유하면서 Artec Studio에서 모든 데이터를 먼저 살펴본다고 말했습니다. "저는 스캔 데이터를 보고 모든 프레임을 봅니다. 예를 들어 말의 한쪽에만 1,524개의 프레임이 있습니다. 그런 다음 마치 애니메이션을 보듯 그 시퀀스를 봅니다. 중요하지 않은 부분은 처음부터 제거 할 수 있습니다.”

말의 다양한 스캔과 다양한 부분에 대해 이 프로세스를 계속한 다음 그것들을 정렬합니다.

Artec Studio의 Sharp Fusion은 정렬뿐만 아니라 이 프로젝트를 위한 동적 도구임을 입증했습니다. "Sharp Fusion을 사용하면 정말 모든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모피의 부드러움처럼 짧더라도 말의 근육 등 모든 것을 다 볼 수 있습니다"라고 말했습니다.

Kjellmark는 캡처한 3D 스캔 데이터에 Artec Studio의 다양한 기능을 적용하여 원하던 결과를 얻었습니다.

Kellmark는 Sharp Fusion 외에도 Fast Fusion을 통해 데이터를 실행도 합니다. 그녀는 Artec Studio의 사용 편의성이 예술에 대해 믿기 어려운 기회를 제공했다고 말했습니다. 부품을 직접 정렬하여 동일한 스캔으로 수많은 모델을 만들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는 말 스캔 데이터를 예술적으로 사용하는 데 특히 유용한 것으로 입증되었습니다.

Kjellmark는 "모델이 준비되면 두세 가지 작업을 수행할 수 있습니다. 먼저, 저는 말 전체를 작은 버전으로 프린팅해서 실생활에서 볼 것입니다. 그것은 완벽한 모델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 작업이 완료되면 전체 3D 모델은 분할되고 확대되어 더 큰 형태로 프린팅됩니다. 동시에 전체 모델은 모션 캡처 소프트웨어인 Qualysis로 작업하는 동료들에게 전송됩니다. 여기서 그들은 기록된 모션 캡처 데이터에 말의 캡처된 3D 데이터를 조작합니다. 그런 다음 Maya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여 3D 모델이 모션 캡처 지점 위에 놓이면서 모션 캡처 데이터가 스캔 데이터와 병합됩니다.

모션 캡처 데이터는 최종 모델의 3D 스캔 데이터와 결합됩니다.

말이 움직이게 하기

이 스웨덴 말은 Artec Leo를 잘 알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3D 스캐닝 프로젝트에서는 물체를 최대한 원본에 가깝게 캡처해야 하지만, 이번 전시회에는 스캔 데이터를 창의적으로 사용한다는 데서 차별화됩니다. 여기에서 사용되는 소프트웨어 결합을 통해 말이 실제에서나 디지털 방식에서나 자유롭게 움직이고, 뒷발로 서고, 달릴 수 있는 공간을 만들 수 있습니다.

데이터를 처리하여 움직이는 상태로 설정하거나, 겹쳐서 실제 크기의 대형 말 조각품을 만들어 뒷발로 서고, 빨리 걷고, 달리기와 다른 움직임의 모든 단계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스캔 후 말들은 프레임별로 생기를 불어넣어 움직이게 했습니다.

지금은 말을 스캔한 단계이지만, Kjellmark는 자신의 2022년 4월 전시회가 가까워지면서 작업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녀는 여전히 3D 미디어가 허용하는 기회에 의존하는 구상으로 가득 차 있습니다.

전시회의 또 다른 가능성요? 실내에 있는 전체 말의 3D 모델을 홀로그램 이미지로 투영하는 것입니다. 이 야심 찬 예술가는 “저는 시도해본 적이 없지만, 몇 년 동안 이에 대해 생각해 왔습니다.”

Larsson에게 이 프로젝트는 최상의 Artec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완벽한 시연입니다.

그는 "Artec Studio의 알고리즘 내 엔지니어링 그리고 그것이 하드웨어와 잘 활용될 때의 강력한 조합이요? 그것은 Artec 3D의 마법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